회원가입 취업 알바 부동산 자동차 줄광고 업체정보 학원정보 병원정보 쇼핑 직거래장터 견적서
사이트 맛집 문화 관광 축제행사 숙박 이벤트 토크링 플레이링 오락실 비즈니스키워드
전체기사 경산시소식 제보하기
최종편집일 : 2016-07-01 (금)
 뉴스 홈 > 경산시 > 경제
직장인 10명중 6명 “난 저소득층”
서울--(뉴스와이어) 2016 [2016-06-27 05:30]
2016년 06월 27일 -- 직장인 10명중 6명이 스스로를 ‘저 소득층’이라 답했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남녀직장인 1,079명을 대상으로 <체감하는 소득계층>에 대해 조사한 결과, 전체 응답자 10명중 6명에 달하는 60.4%가 스스로를 ‘저소득층’이라 답했다. 스스로를 ‘중산층’이라 답한 직장인은 38.6%였고, ‘고소득층’이라 답한 직장인은 1.0%에 그쳤다.

스스로를 ‘저소득층’이라 답한 직장인은 여성 직장인(59.9%)보다 남성 직장인(61.1%)이 많았고, 20대(56.6%)나 40대(59.0%) 보다는 30대 직장인(63.4%)이 많았다. 결혼한 직장인 중에는 맞벌이(48.9%)보다 외벌이 직장인(59.6%) 중에 스스로를 ‘저소득층’이라 답한 응답자가 많았다.

직장인들이 스스로의 소득계층을 이처럼 생각하는 기준 중에는 ‘소득수준’이 가장 높았지만, 그 외에도 생활의 여유나 노후에 대한 걱정, 부동산 보유 등을 기준으로 생각하는 직장인들이 많았다.

본인의 소득계층을 이처럼 생각하는 기준을 복수응답으로 조사한 결과, ‘월 평균 소득수준’이 응답률 71.5%로 가장 높았으나, 이어 ▲취미나 문화생활 등 생활의 여유 정도(36.1%) ▲노후에 대한 걱정 유무(29.6%) ▲내 집이나 자가용 보유 유무(29.1%) ▲직업 등 사회적 지위(22.8%) ▲부채의 규모(20.2%) 순으로 생각했다는 직장인이 많았다.

직장인들은 고소득층이나 중산층의 가계기준 월 평균 소득을 어느 정도로 예상하고 있을까?

조사결과 직장인들은 고소득층의 월 평균 소득으로 약 875만원을 예상했다. 금액대별로는 ‘약 1000만원’을 꼽은 직장인이 46.3%로 가장 많았고, 이어 ‘약800만원’(17.6%) ‘약 600만원(16.2%) 순으로 높았다.

중산층의 월 평균 소득규모는 약 452만원을 예상했다. 금액대별로는 ‘약 500만원’을 꼽은 직장인이 32.2%로 가장 많았고, 이어 ‘약 300만원(25.6%)’, ‘약 400만원(21.5%)’순으로 조사됐다.

반면 저소득층의 월 평균 소득규모로는 약 174만원을 예상했고, 금액대별로는 ‘약 200만원’이라 답한 직장인이 46.8%로 가장 많았고, 이어 ‘약 100만원(40.0%)’이 많았다.

직장인 62.5%는 ‘현재의 삶이 만족스럽지 않다’고 답했다. ‘대체로 불만족(45.5%)’하거나 ‘매우 불만족(17.0%)’ 한다는 직장인이 62.5%로 과반수이상으로 많았고, ‘대체로 만족(34.3%)’ 하거나 ‘매우만족(3.2%)’ 하는 직장인은 37.5%에 그쳤다.

그럼 어떻게 해야 만족하는 삶을 살 수 있을까? 직장인들은 만족하는 삶을 위해 필요한 요건 1위로 ‘여행을 다닐 시간적 금전적 여유’를 꼽았다. 조사결과 ‘여행을 다닐 시간적 금전적 여유’가 응답률 56.7%로 가장 높았다. 이어 ▲고용 불안감이 없는 안정적인 직장(55.0%) ▲매월 일정한 소득을 버는 것(54.1%) ▲노후에 대한 걱정이 없는 것(53.4) ▲부채 없이 내 집 보유(45.6%) ▲평소 즐기는 취미생활을 하는 것(33.6%) ▲매일 가족과 함께하는 시간을 갖는 것(23.6%) 순으로 높았다

경산사랑 핫 클릭
안전거리 확보가 생명을 살리는 지름길
위험 부추기는 과도한 썬팅 개선 필요한 시점
경산시, 「추석 명절 종합대책」 추진
경산시, 책임행정 구현을 위한‘친절명찰 패용’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자 남았습니다.)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가장 많이 본 기사 5
종합 1
    보건소 체력단련실, 이용하..
    제182회 경산시의회 임시..
    경산시, 책임행정 구현을 ..
    경산시민회관 다문화특별기..
    경산에서 (사)한국과수종묘..
    삼성현역사문화관에서 일연..
    베트남 동나이성 총공단개..
    경산시 웹툰창작체험관 제..
    엄마 아빠와 함께하는 행복..
    경산묘목조합」 창립 11주년..
    2016년도 소각산불 없는 녹색..
    2016년도 경산공설시장 제1기..
    어울림 취업 부동산 자동차 쇼핑 뉴스 배너광고 키워드광고 지역광고 홈페이지등록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경산사랑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코리아사랑 | 소재지 : 서울 구로구 구로동 615-1 STX W-TOWER 917호 | 대표 : 임병화
    사업자번호 : 106-86-68826 |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2-서울구로-1016호 | 직업정보제공사업신고 : 서울관악 제2013-15호
    신문사업 인터넷 신문사업 등록번호 : 코리아사랑 서울다10832 | 발행인 : 임병화
    코리아사랑 뉴스 기사배열 책임자 : 이정규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홍정환
    Tel : 02-2634-3303, 2635-3304 | Fax : 02-2634-3305 | E-mail : korea@lovekorea.kr | Copyright⒞ LoveKorea. All rights reserved.